THE 3RD AWARD

THE 3
rd
VH AWARD
WINNING WORKS
  • GRAND PRIX DONGJOO SEO, A Thousand Horizons
    서동주, 천 개의 수평선
    <천 개의 수평선>은 종이책을 넘기는 반복적 행위를 다른 관점으로 촬영하고 컴퓨터 그래픽 요소와 결합한 작품이다. ‘하루’라는 상징적 시간 속에서 끊임없이 펼쳐지며 변화하는 수평적 풍경을 통해 아날로그 매체와 디지털 미디어의 시간성, 공간성, 물질성을 탐구하고 인간의 사유, 행위, 소통의 지평을 은유한다. 거시-미시, 외면-내면, 구상-추상, 실재-상상, 자연-인공, 그리고 육체-마음 사이의 존재에 대한 질문을 던지며 작품과 마주한 관람객의 공감각적 몰입을 의도한다.
  • FINALIST YOUNGKAK CHO, Highway like A Shooting Star
    조영각, Highway like A Shooting Star
    <Highway like a Shooting Star>는 문명이 나아간 기록이자, 인간의 시스템에 가장 부합되는 전세계의 ‘길’을 작가가 다양한 모습으로 기록한 뒤, 프로그래밍을 통해 인공지능이 학습을 진행하여 인격적 주체가 아닌 타자에 의한 개입으로 완성된 작품입니다. 기계 혹은 시스템이 핵심적 주체가 되는 과정과 그 결과를 미래의 단상으로 가정하고, 앞으로 마주하게 될 근미래적 환경에서의 인간의 역할과 의미에 대해 생각해보게 합니다.
  • FINALIST CHANSOOK CHOI, Black Air
    최찬숙, BLACK AIR
    <BLACK AIR>는 자신이 점령한 땅을 다루는 인간의 이분법적 단상과 이에 대한 비판적 대안을 다룬 작업입니다. 근대 합리주의 아래 진행된 인간의 개발 행위는 모든 것에 이분법적인 경계와 위계를 만듭니다. 두 항 중 타자화된 존재들은 땅을 소유할 수 없기에 경계를 넘나드는 유목적 주체가 됩니다. 이러한 시선을 통해, 소유지가 아닌 인류의 근간 에너지 이자, 소속지로서의 대지에 공감하고 인간과의 관계를 재설정하고자 합니다.
JURY
  • 베른하르드 제렉세 (Bernhard Serexhe)
    미술사학가이자 인터내셔널 독립 큐레이터, 일렉트로닉 & 디지털 아트 전문가, 카를스루에, 독일
    베른하르드 제렉세는 독립 큐레이터로 2016년부터 2019년까지 현재 진행중인 GLOBAL CONTROL AND CENSORSHIP 전시의 디지털 미디어 아트 보존관련 전문 컨설팅을 하고 있으며, 스위스 베른 대학에서 미디어 아트 보존과 큐레이션에 관한 강연을 하고 있습니다. 2006년부터 2016년간 독일ZKM | 미디어 뮤지엄 칼스루에의 수석 큐레이터로 재직하며, 프랑스 오툉에 위치한 Cathedral Saint-Lazare에 대해 연구한 박사로 유럽회의(Council of Europe) 컨설턴트를 겸임했습니다. 그는 2010년부터 EU 리서치 프로젝트(www.digitalartconservation.org)에 참가했으며, 2008년부터 2012년까지 이스탄불 BILGI 대학에서 교수로 재직하며 미학과 미디어 이론을 지도했습니다. 1994년에서 1997까지 ZKM의 큐레이터, 1998년에서 2005년간 ZKM | 뮤지엄 커뮤니케이션의 총 책임자로 지냈습니다. 1998년부터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 위치한 State Academy of Fine Arts와 스위스 베른, 바젤, 독일 카를스루에에 위치한 유수 대학들에서 미디어 아트와 박물관학을 강연해 왔습니다.
  • 최두은 (DooEun Choi)
    독립 큐레이터, 뉴욕, 미국
    최두은은 홍익대학교 예술학과 학사 및 석사학위를 취득하고, 뉴욕 파슨스 뉴 스쿨에 교환 연구원으로 초청된 바 있습니다. 현재 텍사스 달라스에서 열리는 Aurora 2018 페스티벌의 공동 큐레이터로 활동하고 있으며, 최근에 참여한 주요 프로젝트로는 서울문화재단의 <다빈치 크리에이티브 2017: 언캐니 밸리?>, 뉴욕 MANA의 <Photographs of Seoul 1956–1963> (2017); 아트센터 나비와 QUT 아트 뮤지엄의 <Why Future Still Needs Us: AI and Humanity> (2016-17); 몬트리올의 국제 디지털 아트 비엔날레 BIAN의 <Automata, The International Digital Arts Biennial> (2016); 뉴욕 찰스왕 센터의 <Boundless Fantasy: Media Art from East Asia> (2014); 이스탄불 보루산 컨템포러리에서 <Anima, on the work of Choe U-ram> (2013); 서울시립미술관의 서울미디어시티비엔날레 2012 <Spell On You> (2012); 산호세에서 열린ZERO1 비엔날레 <Seeking Silicon Valley> (2012)이 있습니다.
  • 마틴 혼직 (Martin Honzik)
    아르스 일렉트로니카 페스티벌 시니어 디렉터, 린츠, 오스트리아
    마틴 혼직은 작가로 활동하면서 아르스 일렉트로니카 페스티벌, 쁘리 공모전, 전시 부문의 대표직을 겸임하고 있습니다. Linz Art University에서 시각실험예술학과를 전공했고 동대학원과 ICCM Salzburg에서 culture & media management 석사과정을 졸업했습니다. 1998년부터 2001년까지 OK Center of Contemporary Art 제작팀에 재직했고 2001년부터 2005년까지 Ars Electronica Future Lab에서 전시 기획, 미술 건축, 인터페이스 디자인, 행사 및 프로젝트 디자인 등의 업무를 맡았습니다. 2006년부터는 센터 내 페스티벌, 쁘리 공모전, 전시회 부서와 그 외에 국제 프로젝트를 수행해 왔습니다. 최근 프로젝트로는 젊은 작가 발굴을 위한 프로젝트 u19-CREATE YOUR WORLD를 설립했고 2012년에는 제작 및 연출을 맡았습니다.